유럽여행 독일여행 뮌…

유럽여행 독일여행 뮌헨여행 캐논100d 여행스냅

독일은 투박한 이름과 달리
곱고 여린 속살을 지니고 있었다.
그 속에 파묻힌 나는 오늘도 여전히
그 시간의 한 가운데 서 있다.

킁킁. 독일에서는 유독 풀내음이 물씬 풍겨왔다. 참 그리운 향기.

댓글 남기기

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. 필수 입력창은 *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.